염장(통영대발)

염장(통영대발)

통영대발은 실을 꼬아 만드는 문양의 모양과 기법에 따라 [귀문렴(龜紋簾)]과 [고문렴(罟紋簾)]으로 나뉘어지는데, 새끼꼬듯 엮는 이 작업은 손이 많이 가서 1장 제작하는데 귀문렴으로 1개월, 고문렴은 2개월 걸린다.

  • 관리기관 통영무형문화재보존협회
  • 소재지 경상남도 통영시 광도면 노산길 144-4
  • 문화재지정 중요무형문화재 제114호
  • 지정일 2001년 6월 27일
  • 예능보유자 조대용
  • 문의처 통영무형문화재보존협회 055-645-2971
    통영공예전수교육관 055-643-0491

상세정보

대발은 볕을 가린다는 점은 커텐과 유사하나, 바람이 통하고 또 밖을 내다볼 수 있다는 점에서 기능상 큰 차이가 있다. 또 발을 통해 더위가 여과되고 보이는 풍경이 실제와도 다른 모습으로 보이는 운치가 있다.

대발의 재료 중 으뜸으로 치는 신우대는 질기고 유연하고 실날같이 쪼개도 부러지지 않을 뿐 아니라 마디가 매끈하고 섬유질이 가늘어 발을 엮어 놓고 보면 대의 마디가 잘 드러나지 않는다.


담당자
문화예술과 문화재담당 (☎ 055-650-4523)
만족도 조사

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?

평가:

TOP